우리은행-기술보증기금, 비대면 '보증서 대출' 내놔

우리은행이 기술보증기금과 손잡고 개인사업자 전용 '우리 기술보증기금 비대면 원클릭 보증서 대출'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보증서 대출은 기술보증기금의 비대면 보증서가 발급된 개인사업자에게 건당 1억원 이하(최대 3억원)까지 지원하는 상품이다. 기술보증기금 100% 보증서 담보, 대출기간 5년, 중도상환해약금이 면제된다.

모든 과정이 우리은행 모바일뱅킹 '우리 WON뱅킹'에서 진행된다. 사업장 정보, 소득, 매출 등을 자동 반영해 신속한 금융지원이 가능하다.

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5억원을 출연해 한도 100억원까지 대출 취급 후 1년간은 이자만 납부한다. 4년 간 총 대출금의 40%만 대출 원금을 분할 납부할 수 있게 해 대출 상환 부담을 줄였다. 대출의 60%는 만기 시 추가적인 보증서 발급을 통해 5년간 분할 상환할 수 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