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가 와이파이
메쉬코리아, 이연경 CMO 선임

정보기술 기반의 종합 물류 브랜드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가 이연경 전 아주호텔앤리조트 상무(사진)를 최고마케팅책임자(CMO)에 신규 선임했다고 11일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