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계 연구기관 유통분야 전문가 참석
댓글 통해 Q&A 진행
5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이 온라인으로 개최된 소상공인 정책세미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5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이 온라인으로 개최된 소상공인 정책세미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5일 서울 도화동 소진공 마포드림스퀘어에서 '소상공인 데이터 기반 경영을 위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방안' 온라인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온라인 정책토론회는 유튜브를 통해 오후 2시부터 실시간 방송됐다. 학계, 연구기관, 유통업계 등 유통분야 전문가의 주제발표와 토론, 유튜브 댓글창을 통한 Q&A 순으로 진행됐다.

정책세미나는 임채운 서강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됐다. 강맹수 PKG인텔리젼스 대표는 '소상공인 데이터 기반 경영을 위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주제로 발표했다.

토론회에선 △4차 산업혁명과 빅데이터의 활용 △소상공인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과 활용 방안 △소진공의 상권정보시스템과 고도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최규완 경희대 교수, 박대원 상가정보연구소 소장, 정은애 중소기업연구원 연구위원, 김성표 대전세종연구원 연구위원, 이은청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정책과 과장, 김관호 소진공 조사분석실 실장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소상공인, 예비창업자, 소상공인컨설턴트 등은 온라인으로 토론회에 참석했다.

이날 현장에는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을 비롯해 이동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한무경 국민의힘 의원, 인태연 대통령비서실 자영업비서관, 조주현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정책실장이 참석했다.

조봉환 이사장은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전환이라는 시대적 변화에 소상공인이 선제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대응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이번 온라인 정책토론회를 마련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급변하는 유통환경에 직면한 소상공인을 위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활용에 필요한 정책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문가 자문, 정책연구 등을 통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