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스1

사진=뉴스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국내 최대 세일행사인 '코리아 세일 페스타(코세페)' 현장을 방문해 홍보는 물론 직접 물건을 구매했다.

홍 부총리는 2일 서울 양천구의 중소기업 전용 백화점 행복한세상을 찾아 코세페 행사 준비와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를 격려했다.

그는 행복한세상 4층 아임쇼핑 브랜드K 전용관, 디지털관을 방문해 스마트 판매대를 직접 체험하면서 한 중소기업이 생산한 물걸레 청소기를 구매했다. '가을의 멋, 가을의 맛'을 주제로 한 방송에 출연한 홍 부총리는 여성용 경량 패딩을 소개한 뒤 직접 샀고, 장우동 국물 밀키트를 홍보하기도 했다.

홍 부총리는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장기화로 위축된 소비 심리를 보완하고 내수 활력을 되찾기 위한 중요한 계기"라며 "정부는 재정·세제·제도적 지원을 통해 뒷받침하는 동시에 철저한 방역체계 아래 온라인·비대면 중심으로 '안전한' 행사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