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더, 보온 + 편안함 + 디자인…'스투키 구스다운' 하나면 올 겨울 준비 끝

올겨울 길이가 짧은 숏다운이 유행이다. 유행에 민감한 젊은 층을 겨냥해 숏다운을 주력 상품으로 선보이는 브랜드도 늘고 있다. 숏다운은 롱다운과 달리 활동하기에 편하고 하의를 어떻게 입느냐에 따라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게 강점이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는 올겨울 스테디셀러인 ‘스투키 구스다운’을 주력 상품으로 내걸었다. 트렌디한 항공점퍼 스타일의 디자인, 허리 라인에 맞게 떨어지는 길이, 보온성이 뛰어나고 가벼운 구스다운 충전재 등이 이 제품의 특징이다. 가치 소비를 중시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동물복지를 고려해 ‘책임다운기준(RDS)’ 인증을 받은 충전재를 썼다.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디자인으로 모자 테두리에 라쿤 털을 달아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목이 닿는 안감에는 부드러운 플리스 소재를 썼다. 남녀 공용 제품으로 베이지, 인디안 핑크, 블랙, 화이트 등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했다. 가격은 38만원.

아이더, 보온 + 편안함 + 디자인…'스투키 구스다운' 하나면 올 겨울 준비 끝

트렌드와 실용성을 모두 중시하는 사람들에겐 아이더의 ‘리브 리버시블 플리스다운’을 추천한다. 양면을 모두 활용할 수 있는 이 제품은 겨울 히트 상품인 플리스 재킷과 다운 재킷을 동시에 연출할 수 있는 게 강점이다. 초겨울부터 늦겨울까지 두루 입을 수 있다. 사이즈는 넉넉하게 제작해 안에 두꺼운 니트를 입을 수도 있다. 목 부분을 높게 디자인해 외부 바람을 차단해준다.

남녀 공용 제품으로 색상은 라이트그린, 화이트, 크림, 블랙 등 네 가지다. 라이트 그린과 블랙은 안감 및 겉감이 같은 색이고, 화이트는 플리스 쪽이 화이트, 다운 재킷 쪽이 블랙이다. 크림색은 플리스를 화이트로, 다운 재킷을 크림으로 제작했다. 가격은 29만9000원.

매일 입기 좋은 캐주얼한 디자인으로 후드 일체형의 다운 재킷 ‘리브 후드 리버시블 플리스다운’도 있다. 색상은 인디안 핑크와 화이트 두 가지로 출시했다.

아이더 관계자는 “올겨울 트렌드에 민감한 젊은 층 사이에서 활동적이면서 세련된 숏다운이 인기”라며 “길이만 짧은 것이 아니라 넉넉한 오버핏, 양면 활용 가능한 디자인 등이 반영된 숏다운이 인기를 끌 것”으로 전망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