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은 다음달 중순 서울 용산구 아스테리움서울에서 강남구 역삼동 코레이트타워로 사옥을 이전한다고 22일 밝혔다.

동부건설은 최대주주인 키스톤에코프라임의 주요 투자자인 한국토지신탁과의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사옥 이전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코레이트타워는 옛 현대해상 사옥으로, 지난 6월 한국토지신탁이 매입한 뒤 리모델링한 건물이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사옥 이전과 함께 중장기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고, 신성장 동력을 지속해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동부건설, 내달 강남구 역삼동으로 사옥 이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