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휠체어 청소, 인디뮤지션 비트 거래…소셜벤처 지원하는 하나금융

하나금융그룹이 사회 문제 해결을 추구하는 스타트업인 ‘소셜벤처’ 지원에 나선다. 소셜벤처 지원을 통해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시킨다는 취지다.

하나금융은 지난 7월부터 11주간 진행된 ‘하나 소셜벤처 아카데미’ 참여 12개 혁신 창업팀을 대상으로 성과 공유회를 열었다고 23일 발표했다. 하나금융은 벤처캐피탈(VC) 회사들과 함께 5개의 우수 창업팀을 선정했다.

휠체어 자동청소 보조기기 사업을 발표한 ‘캥스터즈 크루’가 대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의약품 정보 비대칭 해결 △인디음악 비트 거래 △노인 도보 배달 솔루션 △비점오염 저감 플랫폼 등을 내세운 팀들도 우수팀으로 선정됐다.

하나금융은 ‘하나 파워온 챌린지’, ‘하나 임팩트 아카데미’ 등의 소셜벤처 지원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하나금융 관계자는 “소셜벤처는 사회 문제 해결과 비즈니스를 동시에 추구해야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창업 생태계 지원 등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 사회적 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게 다양한 지원을 계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송영찬 기자 0fu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