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까지 자금운용 지원
임직원 급여통장 등 금융서비스 제공
우리은행,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주거래은행'으로 선정

우리은행이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과 주거래은행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은 의약품과 관련된 각종 정보를 수집, 관리, 분석, 평가하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공공기관이다.

우리은행은 지난달 공개입찰을 통해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주거래은행으로 선정됐다. 계약기간은 2025년 12월31일까지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5년간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자금운용 지원 등 주거래은행으로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임직원의 자산관리 컨설팅을 제공하고, 급여통장 개설 등 특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