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제부지사에 하대성

경상북도는 신임 경제부지사에 하대성 국토교통부 혁신도시발전추진단 부단장(53·사진)을 내정하고 이달 임용할 예정이라고 11일 발표했다. 하 내정자는 행정고시(36회) 출신으로 1993년 공직에 입문해 국토부 택지개발과장, 공공주택총괄과장 등을 거쳐 2015년 일반직 고위공무원으로 승진했다. 지난 5월부터 국토부 혁신도시발전추진단 부단장으로 재직 중이다.

경상북도는 “하 내정자는 공직 생활의 대부분을 국토부에서 해 국가기반시설 및 대형 사회간접자본(SOC) 사업 전문가”라며 “중앙부처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과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관련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경북 김천 출신으로 부산 동성고, 연세대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안동=오경묵 기자 okm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