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 커서 왕 맛있다…현대百, '흑망고' 선보여

현대백화점은 무역센터점·압구정본점·목동점·판교점 4개 점포에서 '흑망고'를 선보인다. 따듯한 기후와 풍부한 일조량의 제주 최남단 서귀포에서 재배한 레드망고 계열의 아열대 작물이다. 후숙한 뒤 붉어지지만 후숙 전엔 과일 껍질이 검은색을 띄는 특징이 있어 '흑망고'라는 이름이 붙었다. 또한, 한 개당 무게가 1kg 가 넘고 길이가 20cm에 달할 정도로 크기가 크며, 당도도 일반 애플망고보다 1~2브릭스(brix) 가량 높은 18brix로 고당도 상품이다.

백화점은 하루에 20개 내외의 망고만 생산되는 희소성 높은 '흑망고'를 점포당 5~10개씩 매일 한정수량으로 판매한다. 11일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지하 1층 현대식품관에서 직원들이 한정수량으로 선보이는 '흑망고'를 소개하고 있다.

현대백화점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