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는 올해 소멸 예정인 마일리지와 여행상품권의 유효기간을 1년 연장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해외여행이 어려운 데 따른 것이다.

통상 하나투어의 마일리지와 상품권 사용 기간은 5년이다.

이번 조치로 2015년 1월 1일부터 같은 해 12월 31일까지 적립되거나 발행돼 올해 만료 또는 만료 예정인 마일리지와 상품권 유효기간은 내년 1월 1일~12월 31일로 1년 연장된다.

정보통신망법에 따라 마일리지 연장 대상자 중 휴면 회원에게는 연장 혜택이 제공되지 않는다.

마일리지 유효기간을 연장하고자 하는 휴면 회원은 올해 말까지 하나투어닷컴이나 하나투어클럽 홈페이지에서 휴면 해지를 해야 한다.

휴면 해지 후 다음 달부터 마일리지를 사용할 수 있다.

올해 만료 예정인 하나투어 마일리지와 상품권은 59억5천만원 규모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