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존 LED·LCD·PDP TV 가져오면 OLED TV 할인
최대 200만원 혜택
LG전자, 9월말까지 TV 보상판매 실시

LG전자는 9월 말까지 TV 보상판매 행사를 한다고 4일 발표했다. LG 올레드(OLED) TV를 구입하면서 기존에 사용한 LED·LCD·PDP TV 등 구형 제품을 반납하면 최대 200만원 상당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대상 제품은 시중에 판매 중인 LG 올레드 TV 전 모델(매장 진열 및 48인치 제품 제외)이다.

보상판매 혜택은 구입하는 신형 TV 모델에 따라 다르다. 기존 구형 TV는 브랜드·사용기간·크기 등에 관계없이 반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소니나 삼성, 화웨이 브랜드의 고장난 TV를 반납해도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LG베스트샵, 백화점, 롯데하이마트 등 전국 오프라인 매장과 LG전자 공식 온라인 판매점에서 신형 LG OLED TV를 구입한 뒤 제품이 배송되는 날 설치기사에게 기존에 쓰던 TV를 반납하면 된다.

LG전자는 이번 행사에 참여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추가 이벤트도 진행한다. LG OLED TV 홈페이지에서 이벤트에 응모하면 100명을 추첨해 LG전자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톤프리(모델명 HBS-TFN6)’를 증정한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당담 상무는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소비자들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고 있어 보상판매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