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로카 시리즈' 출시
두 카드의 소비액을 합산해 하나만 달성해도 양쪽 카드의 혜택을 모두 누릴 수 있는 ‘세트 카드’가 나왔다.

한 카드 실적만 채워도 두 카드 혜택

롯데카드는 3일 새로운 상품 라인업인 ‘LOCA(로카)’ 시리즈를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로카 시리즈는 모든 가맹점에서 할인·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로카 카드’ 3종과 맞춤형 혜택 카드인 ‘로카포 카드’ 5종으로 구성됐다.

로카 시리즈는 카드업계 최초로 세트 카드 시스템이 적용됐다. 로카 카드와 로카포 카드 한 개씩을 발급받은 경우 두 카드의 지난달 실적을 합해 통합실적(150만원)을 채우면 두 카드의 혜택을 모두 누릴 수 있다. 할인받은 결제 건은 실적에 포함해주지 않는 일반 신용카드와 달리 지난달 실적에 할인 건도 넣어준다. 앞으로 카드론 등 금융서비스 이용액도 카드 이용실적에 포함할 계획이다.

로카 카드만 갖고 다녀도 로카포 카드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로카로 받는 범용 혜택보다 로카포로 받는 맞춤형 혜택이 더 크면 로카로 긁어도 로카포 혜택을 제공한다.

로카 시리즈 이용자는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카드 매니저’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이달에 받고 있는 혜택을 카드나 업종별로 구분해서 보여준다. 이용실적 달성을 위해 남은 금액과 시간대, 이용금액에 따른 할인 정보와 혜택을 메시지로 안내해준다.

롯데카드는 조만간 은행의 마이너스 통장(신용대출)처럼 약정 기간과 한도 안에서 고정금리로 이용·상환 가능한 카드론인 ‘마이너스 카드’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 서비스는 자주 쓰고 갚아도 대출건수가 한 건으로 잡히기 때문에 신용등급 하락 부담을 덜 수 있다.

박진우 기자 jw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