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한 8월 말 만료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제주항공이 무급휴직에 돌입한다. 정부의 유급휴직 고용유지지원급 지급 기한이 만료에 가까워져서다.

31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다음달 3∼6일 전 직원을 대상으로 무급휴직 신청을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연 180일 한도인 정부의 유급휴직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한이 8월 말에 끝나서다.

만약 기본급의 50%를 지급하는 무급휴직 고용유지지원금(월 최대 198만원)을 받으려면 휴직 1개월 전에 고용노동부에 신청해야 한다. 추후 정부가 유급휴직 지원금 지급 기한을 연장하면 제주항공도 유급휴직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앞서 이미 티웨이항공은 이에 대비해 지난달 27일까지 전 직원을 대상으로 무급휴직 전환 신청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