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러시아 모스크바 북부 세레메티예보 국제공항에 상업용 디스플레이(사이니지)를 대거 공급했다고 29일 밝혔다.

LG전자는 새 단장을 마치고 올해 초 개장한 세레메티예보 국제공항 C터미널의 항공운항정보표출시스템에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이 시스템은 가로 68.5m, 세로 6.5m 규모에 픽셀 간격은 2.5㎜라서 콘텐츠를 선명하게 표현한다.

LED 사이니지는 테두리가 없어 여러장을 이어붙이면 하나의 대형 화면처럼 보인다.

모스크바 공항 곳곳에 LG전자 사이니지 대거 설치

세레메티예보 국제공항 C터미널 체크인데스크와 VIP라운지에도 LG전자 사이니지가 들어갔다.

LG전자는 앞서 2018년에도 같은 공항 B터미널에 1천164㎡ 규모 실내용 LED 사이니지, 88형 울트라 스트레치 사이니지 등 다양한 제품을 공급했다.

회사 측은 "공항 사이니지는 여행객에게 여러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높은 가시성과 편리함, 뛰어난 화질 등을 갖춰야 한다"며 "LG전자는 다양한 비즈니스 수요에 대응하는 사이니지 라인업을 확보하고 있고 화질, 편의성 등이 탁월하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러시아 외에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헝가리, 노르웨이 등 유럽 주요 국가 공항에도 다양한 사이니지 제품을 공급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