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KS-WEI)
여명808, 식물성 원료로 부담없이 마시는 숙취해소음료

‘807전 808기’

애주가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으며 21세기 최고의 발명품이라는 ‘여명808’은 개암, 오리나무, 마가목, 갈근, 대추 등 건강에 좋은 식물성 원료를 사용해 한국표준협회 선정 2020 소비자웰빙환경만족지수 숙취해소음료 부문 16년 연속 1위라는 놀라운 기록을 달성했다.

여명808, 식물성 원료로 부담없이 마시는 숙취해소음료

1998년 출시 이후 20여 년간 꾸준히 사랑받아온 여명808은 세계 최초로 발명된 숙취해소용천연차로 출시 때부터 뛰어난 효능으로 언론과 소비자에게 주목받아온 제품으로 지금까지 숙취해소음료의 선두브랜드로 확고히 자리매김하고 있다.

여명808이 오랫동안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이유는 바로 효능이다. 여명808을 발명한 주식회사 그래미 남종현 회장의 끝없는 여명사랑이 이루어낸 결과이다. 여명808은 매년 새로운 방식으로 업그레이드되고 있다. 술의 끝판왕으로 알려진 애주가 남종현 회장의 집념으로 1996년 발명 당시부터 지금까지 매일 여명808을 연구하고 업그레이드하고 있는 것이다.

기존의 여명808은 건강한 한약 맛으로 이루어져 있어 젊은 층 또는 여성, 외국인들에게 맛으로 선택되지 않는 경향이 있었다. 이에 대한 많은 연구 끝에 식물성 원료를 추가하고 배합비를 최적화해 숙취해소 효능을 대폭 올리고 젊은 층과 여성들이 부담없이 마실 수 있는 맛과 향으로 화려하게 진화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기가 위축된 시기가 지나고 건강한 대한민국으로 돌아오는 날 “대학생 등 20대를 겨냥한 2020(이고이고) 여명808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실시하여 충성도 높은 젊은 고객층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한다.

발명가로서 금탑산업훈장과 세계발명왕상 등 수많은 상을 휩쓴 남종현 회장은 “앞으로 21세기를 넘어 22세기까지도 대한민국을 발전시킬 수 있는 것은 오직 발명뿐”이라는 신념으로 대한민국 발명산업에 온 전력을 다 쏟고 있다. 남 회장은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맞이해 그동안 연구하던 호흡기 질환에 효과가 있는 차 ‘참조은겨 그랑프리737’을 발명해 대한민국 특허청에 2020년 3월 발명특허를 출원하기도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