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고속인터넷은 현대인의 필수재로 자리매김 중이다. 실제 국가 차원에서 보편적 역무로 제공되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인터넷가입에 나서는 소비자들의 가입 형태가 달라지고 있다. 감염을 우려한 소비자들이 오프라인 대리점을 대신해 비대면 채널인 온라인 인터넷비교사이트를 주목하고 있는 것. 온라인 인터넷비교사이트를 통한 인터넷가입 문의는 점차 늘어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인터넷비교사이트는 SK브로드밴드(SK텔레콤), KT올레, LG유플러스(LG U플러스), LG헬로비전 등 통신사별 인터넷/ IPTV/집전화 상품과 사은품 혜택, 결합 할인 등을 소비자들이 직접 비교 및 가입할 수 있는 인터넷가입 경로다. 고객센터와 비교해 평균 이상의 사은품이 지급돼 젊은 연령대 소비자 사이에 인기가 좋다.

실제 ‘인터넷가입’, ‘인터넷설치’ 등의 키워드를 포털사이트에서 검색하면, ‘인터넷가입사은품 많이주는 곳’, ‘인터넷가입사은품’, ‘인터넷가입현금지원’ 등의 키워드가 자동완성으로 나타난다. 이는 ‘사은품’에 관심을 보이는 소비자가 많음을 의미한다.

다만, 지난 2019년 6월 1일부터 정부는 무분별한 통신사의 영업에 따른 소비자들의 피해를 방지하고자 영업점에서 통신사업자가 정한 가이드 기준 미만이나 초과하는 사은품을 고객에게 제공하게 되면 최대 영업정지까지의 패널티를 제공하는 ‘경품고시제’를 시행 중이다. 영업점들은 해당 가이드를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현재 지급되는 통신사별 경품고시 가이드 최대 사은품 수준은 상품이나 요금제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SK브로드밴드와 LG유플러스, KT올레가 46만원, LG헬로비전이 49만원까지다.

주목해야 할 점은 경품고시제 기준에 걸려 영업정지 처분을 받은 업체들이 소비자들에게 사은품을 지급하지 않는 사례가 빈번히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단 몇 만원을 더 받고자 과장 광고를 낸 업체에서 인터넷가입을 신청했다가 업체가 영업정지 처분을 받게 돼 사은품 지급에 차질이 생기는 것이다.

이러한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검증되고 믿을 수 있는 업체, 법의 테두리 안에서 영업활동 중인 곳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인터넷비교사이트 중 일평균 3,500명 이상의 방문자로 인기몰이 중인 ‘펭귄통신’은 경품고시 가이드내 최대 사은품 지급은 물론, 설치 당일 현금사은품 지원 서비스로 네티즌 사이에 호평 된다.

펭귄통신에는 약 1,000건 이상의 고객 설치 후기가 올라와 있으며, ‘설치 당일 저녁에 현금이 입금됐다’는 내용이 후기를 통해 뒷받침 돼 높은 신뢰도를 나타내고 있다.

또한, ADT캡스/SKT휴대폰 결합할인 이벤트와, 설치 후기, 친구 추천 이벤트 등을 통해 추가 혜택까지 받아볼 수 있어 인터넷가입을 찾는 소비자들의 방문은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