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반려식물' 뜬다…관엽식물·원예용품 매출 증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소비자들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자 관엽식물과 원예용품 매출이 늘고 있다.

20일 롯데마트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관엽식물의 월별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9.5%, 39.9%, 5.4% 증가했다.

화분과 화병, 조화 등 원예 데코 용품 매출도 4월 47.5%, 5월 20%, 6월 48.9% 늘었다.

코로나19로 공기 정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과 함께 집에 있는 '반려 식물'로부터 정서적 안정감을 얻으려는 소비자들이 많아진 데 따른 것이라고 롯데마트는 분석했다.

롯데마트는 고무나무와 공기정화 식물인 아레카야자를 9천원대에 선보이고, 화분을 올려두는 원목 선반을 2만원대에 판매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