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부산국제원자력산업전 개막…역대 최대 규모

국내 최대 원자력·원전해체 분야 전시회인 2020 부산국제원자력산업전이 16∼18일 벡스코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원자력 산업전은 2012년부터 격년으로 개최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역대 최대 규모로 126개 사가 356개 부스를 열고,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선보인다.

주요 전시 품목은 원자력발전사업체, 원전건설, 원자력 기자재, 원전정비 및 원전안전, 전기·전자통신, 원전연구, 원전해체기술 등이다.

주요 참가업체로는 한국수력원자력, 한전KPS,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두산중공업, 한국 원자력환경공단,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 한국기계연구원 등이 있다.

첫날에는 전력·원자력 기자재 구매상담회와 올해 처음으로 온라인 수출설명회도 열린다.

이튿날에는 중소기업 수출상담회와 해외원전해체기술 로드쇼, 마지막 날에는 전력 공기업 통합 취업설명회와 상담회가 열린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