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상반기 한경소비자대상

11개 회사의 15개 제품
한경소비자대상 수상

안전하고 믿을만한 브랜드
압도적 기술력 무장한 제품
코로나 사태에도 사랑받아
Getty Images Bank

Getty Images Bank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기업도 있다. 비대면 시대를 미리 준비한 기업, 압도적인 기술력으로 무장한 제품과 이를 바탕으로 오래 사랑받아온 브랜드는 여전히 소비자에게 주목받고 있다. 세계적인 위기 상황에서 소비자는 ‘더 안전하고, 더 믿을 수 있는 브랜드’에 지갑을 열고 있다는 분석이다. ‘2020 상반기 한경 소비자 대상’을 받은 11개 회사, 15개 제품은 철저한 연구개발(R&D)을 통해 새로운 기술, 더 나은 가치를 제품에 반영했다. 이는 판매량 증가와 시장 점유율 확대로 이어졌다.
삼성·LG ‘최초 경쟁’…소비자는 즐겁다
소비자의 마음 훔친 '잇템'…그대가 챔피언

삼성전자와 LG전자의 기술 경쟁은 매년 더 치열해지고 있다. 그 결과 소비자의 삶의 질은 더 높아지고 있다. 삼성전자의 QLED 8K는 ‘TV왕국’으로 불리는 삼성전자가 전면에 내세운 제품이다. 압도적인 화질과 혁신적인 음향 기술을 바탕으로 몰입감 넘치는 시청 경험을 제공한다. 올해 새롭게 선보인 2020년형 ‘QLED 8K’엔 화면의 99%를 활용하는 인피니티 스크린을 적용했다.

삼성전자의 무풍에어컨은 2016년 처음 나와 에어컨 시장을 뒤흔든 제품이다. 얼굴을 향해 직접 불어오는 바람을 없애고 냉방 효율은 높였기 때문이다. 올해 새 모델 ‘2020년형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에어컨의 기준을 한번 더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력한 냉방 기능에 청정·제습 기능 등을 더했다.

소비자의 마음 훔친 '잇템'…그대가 챔피언

LG전자는 국내 최초 일체형 세탁·건조기 ‘LG트롬 워시타워’를 내놨다. 이 제품은 건조기, 스타일러, 식기세척기 등에 적용된 ‘트루스팀’ 기능을 갖췄다. 물을 100도로 끓여 나오는 트루스팀이 유해 세균과 바이러스까지 제거한다. LG전자는 반려동물용 공기청정기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펫’에도 최고의 기술력을 적용했다. 반려동물의 털과 먼지를 쉽게 제거하는 동시에 극초미세먼지도 잡아준다.
코로나19 이후…환경·건강 키워드는 필수
소비자의 마음 훔친 '잇템'…그대가 챔피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의 세상에선 ‘환경’과 ‘건강’이 키워드가 될 것이란 분석이 많다. 롯데칠성음료는 아이시스 8.0의 친환경 생수 이미지를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생수뿐 아니라 생수가 담기는 용기와 용기를 감싸는 라벨 등에도 친환경적인 요소를 도입했다. 2012년 국내 최초로 물에 녹는 수용성 접착제를 라벨에 적용했다. 지난 1월에는 국내 생수 브랜드 최초로 페트병에 라벨을 없앤 ‘아이시스8.0 ECO’ 1.5L 제품을 출시했다.

소비자의 마음 훔친 '잇템'…그대가 챔피언

건강하고 아름다운 몸을 유지해 주는 제품에 대한 관심도 높다. 매일유업은 성인 영양식 ‘셀렉스’를 선보였다. 근육 감소를 막아주는 제품, 체중 관리를 돕는 제품 등이 있다. 한국야쿠르트도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 ‘룩 킬팻 다이어트’로 이 시장에 도전장을 냈다.
마스크로 답답한 날엔 ‘피부 해방’
소비자의 마음 훔친 '잇템'…그대가 챔피언

마스크 착용에 따른 피부 트러블을 막는 기초 화장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36년 역사의 기초화장품 전문기업 참존은 한 번에 꼼꼼하게 메이크업을 지울 수 있는 클렌징 티슈를 내놨다. 이 제품은 해외에서만 12억 장 넘게 팔렸다. LG생활건강 자연발효 화장품 브랜드 ‘숨 37°’의 보습 화장품도 인기다. 2010년 첫 출시된 워터-풀 라인은 누적 매출 1조원을 눈앞에 두고 있다.

식품업계에서는 올 상반기 장수 브랜드들이 저력을 발휘했다. 하이트진로가 지난해 내놓은 신제품 맥주 테라는 ‘테슬라(테라+참이슬)’ 열풍에 이어 ‘테진아(테라+진로이즈백)’를 유행시키며 올여름 국내 맥주 시장 1위를 노리고 있다. 동서식품은 ‘국민 커피’인 맥심 모카골드의 한정판 마케팅으로 밀레니얼 세대와의 접점을 넓히고 있다. 동원그룹은 35년 역사의 한식 브랜드 ‘양반’을 내세워 성장세가 가파른 가정간편식(HMR)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최근 파우치 형태의 국탕찌개 제품 14종을 출시했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