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콘텐츠 보안기업 ㈜잉카엔트웍스(대표 안성민)가 정보보호 관리체계 국제표준 인증 ISO-27001, ISO-27017, ISO-27018 3종을 동시에 획득하며 업계의 귀감이 되고 있다. 콘텐츠 보안, 애플리케이션 보안 등 유사 업종에서 정보보호 국제표준 인증 계열 3가지를 모두 획득한 것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이번 인증은 잉카엔트웍스의 팰리컨과 앱실링 서비스를 통해 제공되는 보안 프로토콜을 한국품질보증원이 엄격한 과정을 통해 검증한 후 수여됐다.

‘ISO 27001’은 정보보호관리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정보보호 관리체계 국제표준 인증으로 국제표준화기구가 지정한 인증기관으로부터 관리적·물리적·기술적·IT 보안 등 총 14개 영역, 114개 세부 통제 항목에 대한 엄격한 심사를 통과해야 한다. ISO-27017은 클라우드 인프라 관리를, ISO-27018은 클라우드 환경 내에서 개인 정보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국제 표준이다.

잉카엔트웍스 안성민 대표는 “국제표준 인증 획득을 통해 잉카엔트웍스의 보안 솔루션이 비디오 컨텐츠 스트리밍 및 모바일 앱 생태계를 보호하는 강력한 메커니즘임을 입증했다”며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와 서비스 안정성 확보에 중점을 두고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의 보안 서비스 제공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잉카엔트웍스의 앱실링(AppSealing)은 다양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해킹을 방지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보안 서비스다. 핀테크, 게임, OTT, 전자상거래 등의 업체에서 자사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사용중이다.

팰리컨(PallyCon)은 멀티 DRM 및 포렌식 워터마킹 서비스로 ActiveX 설치가 필요하지 않고 HTML5 플레이어 재생을 지원한다. PlayReady, Widevine, FairPlay Streaming DRM 라이선스 관리 서비스와 콘텐츠 불법 유출 시 추적이 가능한 Forensic Watermarking, 동영상 캡쳐 방지를 제공한다.

한편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은 잉카엔트웍스는 지난 2018년에는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으며 서울시와 SBA(서울산업진흥원)가 인증하는 서울시 우수기업 ‘하이서울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