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이후 요금 동결…최저임금 인상 등 근로여건 변화
충남 시내버스 요금 이달 중순부터 200원 인상

충남지역 시내·농어촌버스 요금이 이달 중순부터 200원 오른다.

충남도는 지난달 29일 소비자정책위원회를 열고 버스 요금 인상을 결정했다고 1일 밝혔다.

현재 도내 버스 요금(성인기준)은 시내버스 1천400원, 군 단위 농어촌버스는 1천300원이다.

충남지역 시내버스 요금은 2013년 인상 후 지금까지 동결됐다.

그 사이 최저임금 인상,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등으로 근로여건이 변화했다고 충남도는 설명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확산으로 버스업계 경영환경이 나빠진 것도 요금 인상에 영향을 미쳤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