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과 11번가는 라이브 커머스 등을 통해 공동마케팅을 펼친다는 내용의 전략적 비즈니스 제휴 협약을 맺었다고 1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회사는 11번가의 고객 데이터를 활용해 설화수, 헤라 등 아모레퍼시픽 주요 브랜드 기획전을 강화하고, 당일 바로 발송을 해주는 '오늘 발송' 제품 폭도 늘릴 방침이다.

또, 실시간 동영상으로 상품을 소개·판매하는 '뷰티 라이브 커머스'도 매달 정기적으로 선보인다.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이사는 "디지털 혁신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더 큰 혜택을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11번가 이상호 사장은 "11번가의 동영상 역량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온라인 이용 고객들이 선호하는 라이브 커머스를 매달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아모레퍼시픽-11번가, 라이브커머스 통한 공동마케팅 협약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