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싸게 사세요"…서울 6일부터 신청

서울시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20년도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을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올해 1월 1일 이후 출산한 산모와 현재 임신 중인 임산부가 지원 대상이다.

1명당 연간 지원액은 최대 48만원이며 여기에는 개인당 9만8천원의 자기 부담금이 포함돼 있다.

7월 6일부터 신청을 받아 연말까지 24만원 상당의 농산물 꾸러미를 우선 공급하고, 내년도 사업을 지속하는 자치구 거주자에게는 24만원을 추가로 공급한다.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러미'는 지정된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월 최대 2회 구매 가능하고, 회당 최소 3만원에서 최대 6만원까지 살 수 있다.

신청은 서울농부포털(https://cityfarmer.seoul.go.kr) 온라인 신청란에 주민등록등본, 임신·출산 증빙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관할 자치구에서 지원 대상자로 확정하면 지정 온라인몰에서 꾸러미 구매가 가능하다.

자치구별 선착순으로 마감될 수 있다.

이 사업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와 서울농부포털(도시농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