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 정보분석업체 'S&P 글로벌 플라츠' 선정

포스코가 에너지 분야 정보분석업체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글로벌 플라츠'가 주관하는 '글로벌 메탈 어워드'에서 철강 산업 리더십 부문 최우수 기업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포스코의 글로벌 메탈 어워즈 수상은 2018년에 이은 두 번째로, 이 상을 받은 국내 기업은 포스코가 유일하다.

S&P 글로벌 플라츠는 철강, 원자재 및 에너지 분야의 최대 정보 분석업체로, S&P 글로벌의 자회사다.

2013년부터 글로벌 메탈 어워드를 통해 전 세계 철강을 포함한 금속 산업 관련 기업들을 대상으로 철강 산업 리더십, 알루미늄 산업 리더십 등 15개 부문에서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포스코는 지난 5월 철강 산업 리더십, 사회공헌, 기술혁신 등 3개 부분에 후보로 뽑혔다.

글로벌 보호 무역주의 확산과 철강 시황 악화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경쟁사 대비 양호한 경영실적을 달성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철강 산업 리더십 부문 수상자로 최종 선정됐다.

플라츠는 포스코가 '월드 톱 프리미엄 제품' 1천만t 판매, 원가절감 활동인 '코스트이노베이션' 추진, 스마트 생산체계 구축 등을 통해 견고한 실적을 냈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동반성장 프로그램 체계화 및 이차 전지 소재 사업 등 미래 먹거리 발굴에도 힘쓰는 점도 높이 평가했다고 포스코는 전했다.

포스코, '철강 산업 리더십' 최우수 기업 선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