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제조업 생산직 근로자 가운데 평균 노임(일급)이 가장 높은 직종은 컴퓨터를 이용해 회로를 설계하는 CAD설계사로 평균 12만9864원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의류산업에 종사하는 패턴사(12만9721원), 화학공학품질관리사(12만5929원), 전기기사(12만3190원) 등 순이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30일 ‘2020년도 상반기(3월 임금 기준) 중소제조업 직종별 임금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중소제조업 1400개 업체를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 결과에 따르면, 생산직 근로자 전체 조사직종(130개)의 일급은 9만5837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9만4631원에 비해 1.3% 상승했다. 지난해 하반기(8월 임금 기준)의 9만4836원보다는 1.1% 올랐다.

임금이 가장 낮은 직종은 금속가공 시 형태를 만들거나 도와주는 조형원(7만4230원)으로 조사됐다. 또 공공 단순노무 용역계약에 많이 활용되는 단순노무종사원의 일급은 8만103원으로 작년 하반기보다 0.7% 올랐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