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전자·SK하이닉스, 마이크론 호실적에 상승 마감(종합)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글로벌 반도체 기업 마이크론의 호실적 소식에 30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상승 마감했다.

이날 삼성전자는 전날보다 0.76%(400원) 오른 5만2천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180만주와 120만주 매수했으나, 개인이 280만주 매도했다.

SK하이닉스는 전장보다 1.79%(1천500원) 오른 8만5천100원에 장을 마쳤다.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89만주와 34만주 순매수했고, 개인이 122만주 순매도했다.

이날 주가 상승은 지난 29일(현지시간) 나온 마이크론 실적이 영향을 끼쳤다.

마이크론은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매출이 54억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3.6%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43억달러였던 시장의 평가를 훌쩍 뛰어넘는 수치다.

마이크론이 예상을 웃도는 실적을 기록하면서 2분기 실적 발표를 앞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실적에 대한 기대감이 작용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