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첫 벤처투자포럼…창업기업 투자 활성화

부산시는 30일 부산벤처투자포럼, 부산테크노파크, 금융투자협회와 함께 '제1회 부산벤처투자포럼'을 연다.

부산벤처투자포럼은 초기 투자를 받은 부산 창업기업의 후속 투자와 투자자의 공동 투자를 끌어내기 위해 부산에서 활동하는 투자자가 모여 만든 포럼이다.

포럼은 투자사 설명회, 투자기업의 성공 전략을 주제로 한 특강, 네트워킹 등으로 진행된다.

이어 주요 지역 기업들을 소개한 뒤 기업과 투자사 간 비즈니스 교류 지원 네트워킹으로 후속 투자 기회를 만든다.

포럼에서는 부산 벤처·스타트업 생태계의 질적 성장과 '창업→투자→회수' 선순환 시스템 마련을 위해 김연수 NH투자증권 투자금융본부장이 'M&A를 통한 투자와 회수방안'을 주제로 특강을 한다.

현재 부산 투자 생태계는 투자사와 투자자금의 수도권 집중화, 창업기업의 초기 투자 이후 후속 투자를 위한 수도권 쏠림 현상 등으로 위협받고 있다.

그러나 부산시는 올해 상반기에 4개 모태펀드에 918억원을 확보, 지역 창업기업의 투자수요를 충족할 재원을 마련했고 이번 포럼에서 후속 투자를 유치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