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 부동산 리치업' 론칭
분야별 전문가 통한 최적 솔루션 제공
"매입부터 매각까지 한번에"…하나금융, 종합부동산서비스 출시

하나금융그룹이 종합부동산서비스 '하나 부동산 리치업(Hana Realty Rich Up)'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하나은행을 주축으로 그룹 관계사가 보유한 부동산 서비스 역량을 종합한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세상 무엇보다 소중한 부동산 자산을 업(UP)하다'라는 의미로 하나은행의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와 하나자산신탁의 개발 및 건물 운영 자문 서비스를 접목했다. 부동산 취득부터 개발 임대 관리 처분까지 모든 과정에 대한 솔루션을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투자자들은 부동산의 생애주기에 맞춘 각 분야별 전문가들의 자문을 받을 수 있다. 또 하나금융의 전문적인 자산관리와 연계해 부동산 자산의 가치를 극대화시키고 증여 및 상속 고민도 조언받을 수 있다.

부동산에 대한 기본적인 매입·매각 자문을 포함해 본인 소유 부동산이나 관심 있는 부동산에 대한 전문적인 자문도 가능하다. 적절한 개발사업을 제안 받거나 신축 개발과정 전반에 대한 서비스를 조언받는 식이다.

신청은 하나은행 전국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개인은 물론이고 기업 보유 부동산에 대한 서비스도 지원한다.

하나금융 관계자는 "하나 부동산 리치업을 이용하면 보유 부동산에 대한 최적의 활용 방안을 자문 받을 수 있다"며 "신축 경험이 없어 개발을 망설였던 투자자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

하나금융은 향후 하나은행 금융투자, 캐피탈, 저축은행이 참여하는 부동산 관련 금융서비스를 추가 탑재해, 부동산 취득과 개발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맞춤형 금융서비스도 지원할 계획이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