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옴부즈만에 이용호 안진회계법인 고문 등 5명

금융감독원은 29일 금융에 대한 전문성과 현장 경험을 갖춘 외부 전문가 5명을 제5기 옴부즈만 위원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날 위촉한 옴부즈만은 이용호 안진회계법인 고문, 강경훈 동국대 경영학부 교수, 박창완 정릉신협 이사장, 이제경 라이나생명 전무, 성영애 인천대 소비자학과 교수 등이다.

이들은 임기 2년 동안 독립적인 제3자의 시각에서 금감원 업무 전반에 대해 제도 개선을 권고하고, 이행을 감시하는 역할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