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트리맨' 4분기 국내 출시
미니 신차 한국서 세계 첫 공개

BMW그룹 산하 브랜드 미니(MINI)가 24일 경기 용인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뉴 미니 컨트리맨’(사진)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월드 프리미어(세계 최초 공개)’를 한국에서 한 것은 미니코리아가 설립된 지 15년 만에 처음이다. BMW는 지난달 뉴 5시리즈와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도 한국에서 처음 공개했다.

미니 컨트리맨은 2011년 첫 출시 이후 세계에서 54만 대가 팔린 인기 모델이다. 이날 공개한 뉴 미니 컨트리맨은 2017년 선보인 2세대 모델의 부분변경 차다. 고성능 모델인 뉴 미니 쿠퍼 S 컨트리맨엔 최고출력 178마력인 4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이 장착된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PHEV)인 뉴 미니 쿠퍼 SE 컨트리맨엔 최고출력 220마력을 발휘하는 하이브리드 전용 사륜구동 시스템이 적용된다. 뉴 미니 컨트리맨은 올 4분기 국내에 출시될 예정이다.

김보형 기자 kph21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