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캐릭터 'KJBEARS' 출시…첫걸음 축하

광주은행은 본점에서 송종욱 은행장과 임직원, 어린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캐릭터 'KJBEARS'(웅이·달이·단지)의 탄생을 축하하는 첫 걸음을 했다고 24일 밝혔다.

출발식에서는 웅이와 달이 등의 첫걸음을 기념하는 공연과 캐릭터 선포 퍼포먼스, 캐릭터 개발 경과보고, 홍보 마케팅 전략 등을 발표했다.

곰 세 마리를 형상화한 캐릭터로 기존에 금융 브랜드가 가진 경직된 이미지를 벗고 친근하고 편안한 이미지로 고객에게 다가가고자 개발했다고 광주은행은 설명했다.

광주은행은 금융의 디지털화와 생활밀착형 금융 패턴의 시대 흐름에 맞춰 단순 금융서비스 제공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연령층의 소비자에게 '광주은행'의 매력을 선보이는 마케팅과 고객과의 소통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젊은 고객 등 미래 고객 확보에 이 캐릭터 마케팅을 활용하고 고객의 감성을 자극하는 상품 정보 전달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곰 캐릭터를 각종 금융상품과 인터넷·스마트·모바일웹뱅킹과 같은 디지털 금융 플랫폼에서 고객과 소통의 창구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우선 카드와 통장 등 금융상품과 비대면채널 금융 프로세스에 캐릭터를 디자인으로 활용한다.

최근 출시한 '멍이냥이카드'에 반려동물 사진을 삽입해 고객의 관심을 유도하는데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메신저 이모티콘, 캐릭터 인형 등 고객을 위한 상품으로 제작해 온·오프라인에서 광주은행에 대한 친숙한 이미지를 부각하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데 활용하기로 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이번 자체 개발한 캐릭터를 통해 고객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가고 마음을 나누는 은행이 되도록 하겠다"며 "고객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는 금융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