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4분기 국내 출시 예정
미니(MINI) SUV 컨트리맨 韓서 세계 최초 공개

BMW그룹 산하 브랜드 미니(MINI)가 24일 용인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뉴 미니 컨트리맨' 부분변경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미니 브랜드 60년 역사상 '월드 프리미어'(세계 최초 공개)를 한국에서 진행한 것은 미니코리아가 국내 설립된 지 15년만에 처음이다. BMW는 지난달 뉴 5시리즈와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도 한국에서 첫 공개했다.

미니 코리아는 2005년 한국에 진출한 이후 15년간 전 세계 판매법인 중 유일하게 성장해왔다. 작년엔 국내 소형차 브랜드 최초로 연간 1만대 판매 기록도 세웠다.

미니 컨트리맨은 미니 모델 중 유일한 4도어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다. 2011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전 세계에서 54만대 이상이 판매됐다. 미니 판매량의 약 30%가 컨트리맨 모델이다. 국토의 약 70%가 산으로 SUV에 대한 수요가 많은 한국에서 특히 인기 있는 모델 중 하나다.

이날 공개한 뉴 미니 컨트리맨은 2017년 선보인 2세대 모델의 부분변경차다. 미니의 상징인 육각형 라디에이터 그릴은 새롭게 디자인돼 역동적인 인상을 준다. LED 헤드라이트와 LED 안개등도 기본 장착했다.뉴 미니 컨트리맨에는 미니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최신 엔진이 탑재된다. 뉴 미니 원 컨트리맨과 뉴 미니 쿠퍼 컨트리맨에는 3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이 장착된다. 고성능 모델인 뉴 미니 쿠퍼 S 컨트리맨에는 최고출력 178마력인 4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이 탑재된다.
디젤 라인업에는 3기통 엔진이 적용되는 뉴 미니 원 D 컨트리맨을 제외한 전 모델에 4기통 디젤 엔진이 장착된다. 고성능 디젤 모델인 뉴 미니 쿠퍼 SD 컨트리맨은 최고출력 190마력을 갖췄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PHEV)인 뉴 미니 쿠퍼 SE 컨트리맨에는 최고출력 220마력을 발휘하는 하이브리드 전용 사륜구동 시스템이 탑재된다.

이날 공개된 뉴 미니 컨트리맨은 국내에는 4분기에 출시될 예정이다.

김보형 기자 kph21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