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대출 더 쉽게'…비씨카드, 신용평가 제공

비씨카드는 소상공인 가맹점의 결제 정보와 업황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합리적인 신용등급을 부여해주는 신용평가 서비스 '비즈 크레디트'를 18일 시작했다고 밝혔다.

비즈 크레디트는 306만개 가맹점에서 발생한 결제 정보 등 각종 데이터를 바탕으로 ▲ 소상공인 신용평가 ▲ 휴·폐업 예측 ▲ 불법영업 가맹점 정보 실시간 통보 등을 제공한다.

소상공인 신용평가는 경영 상태가 우량한데도 정보가 부족해 은행권 대출을 받지 못하거나 직장인에 견줘 상대적으로 불리한 금리를 적용받는 영세 가맹점을 위한 서비스다.

휴·폐업 예측 서비스는 개업부터 폐업까지 생애주기와 매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해 소상공인의 휴·폐업 가능성을 예측해 금융기관의 사전 대응에 도움을 준다.

불법영업으로 고객에게 피해를 준 가맹점 정보를 금융기관에 전달하는 '알람 서비스'도 시작됐다.

비씨카드는 앞으로 개인사업자 신용평가(CB)사업을 다양하게 확장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