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크린장갑 크린롤백 아마존 판매 개시
▽ 멜트블로운 마스크 등 판매 추가
미국 아마존에 입점한 크린장갑 및 크린롤백 제품. (사진 = 크린랲)

미국 아마존에 입점한 크린장갑 및 크린롤백 제품. (사진 = 크린랲)

크린랲이 크린장갑을 필두로 미국 최대 상거래사이트 아마존에 진출했다고 10일 밝혔다. K방역이 코로나19 바이러스 전파를 막는 모범 사례로 주목받은 결과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크린장갑은 지난 4.15 총선에서도 전국 2900만명 유권자의 교차 감염 가능성을 원천 차단했다. 이에 국민 위생장갑이라는 별명을 얻은 크린장갑은 1997년 출시된 이래 지난 3월까지 누적 기준으로 2억9000만 세트 판매량을 돌파했다. 크린장갑과 크린롤백은 모두 미국식품의약국(FDA)에서 승인된 적법 원료만을 사용했다.

승문수 크린랲 대표는 "지난 4.15 총선에서 활약한 크린장갑이 미국 아마존 입점을 통해 국내를 넘어 전세계의 코로나19 방역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빠른 시일 내에 입점 품목을 늘려 대한민국 대표 생활용품 기업으로서 이름을 알리겠다"고 밝혔다.

크린랲은 멜트블로운 마스크를 비롯해 테이프 클리너와 항균 물티슈 등 다양한 생활용품도 추가로 아마존에 선보일 계획이다.

한편 크린랲은 현재 미국 중국 홍콩 러시아 아시아 등 28개 국가에 생활용품을 수출하고 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