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고창군 동호해수욕장이 '밤의 해변'으로 화려하게 변신한다.

'밤의 해변'으로 변신하는 고창 동호해수욕장…경관조명 설치

고창군은 동호해수욕장 경관조명 실시설계 용역을 끝내고 올해 말까지 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빛, 색, 물의 조화로운 만남'을 주제로 진행될 이번 사업에는 20억원이 투입된다.

백사장에는 다채로운 컬러조명이 설치돼 개방적인 이미지를 부각한다.

소나무 숲과 바닥에는 은은한 특수조명 레이저를 비춰 감성적 공간을 연출한다.

군 관계자는 "동호해수욕장 경관조명 사업이 고창군의 특색 있는 해수욕장 개발에 첫걸음이 되길 바란다"며 "주민 소득 향상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