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그룹은 3일 조원태 회장이 함안수박 500여 통을 사비로 구매해 서울 강서구 소재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사진=한진그룹 제공

한진그룹은 3일 조원태 회장이 함안수박 500여 통을 사비로 구매해 서울 강서구 소재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사진=한진그룹 제공

한진(46,300 -1.07%)그룹은 3일 조원태 회장이 함안수박 500여 통을 사비로 구매해 서울 강서구 소재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고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어려움에 도움이 되조가 수박을 기부했다. 수박은 호선실버센터를 비롯한 노인복지시설, 장애인시설, 보육원, 지역아동센터 등에 전달됐다.

한진그룹 계열사인 ㈜한진은 사회가치창출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4월부터 함안수박 마케팅 기획 등을 지원하고 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