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하나카드)

(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는 핀테크 전문 기업 '핀크',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전문기업인 '콘텐츠웨이브'와 함께 '웨이브(wavve) 카드'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웨이브 카드로 전월 실적 40만원 이상 이용 시 7900원(베이직 상품), 80만원 이상 시 1만3900원(프리미엄 상품)의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핀크머니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전월 실적 40만원 이상 시 스타벅스, 커피빈, 엔제리너스 등에서 결제 시 5% 청구할인(월 5000원 한도) 혜택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여기에 웨이브 카드로 정기 구독 요금을 결제하는 고객뿐만 아니라 SK텔레콤의 주요 요금제를 통해 웨이브를 무료로 구독 중인 고객도 전월 실적 충족 시 무료 구독중인 웨이브 구독료를 핀크머니로 적립 받을 수 있다.

웨이브 카드는 기획단계부터 각 제휴사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기존 카드에서 볼 수 없었던 차별화 된 패키징을 선보여 사용자로 하여금 소장과 재미를 불러 일으키게 디자인했다.

착시 효과를 일으키는 '렌티큘러' 방식을 활용해 웨이브파동을 카드 전면(플레이트)에 실감나게 구현했다. 동봉되는 리플렛도 움직이는 책 방식의 '스캐니메이션' 효과를 사용해 차별화했다.

웨이브 카드는 핀크의 비대면 발급 채널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가입 신청할 수 있다. 연회비는 국내전용, 국내외 겸용 모두 2만5000원이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언택트(비대면) 시대로 빠르게 전환되고있는 요즘, 트렌드에 맞춘 카드 상품 기획을 통해 손님이 보다 직접적으로 혜택을 받으실 수 있는 서비스 개발을 위해 고민해 왔다"며 "3사의 장점을 모아 출시한 웨이브 카드가 이러한 손님의 니즈를 충족시켜드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