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11번가 정기예금'
신한은행, 11번가와 손잡고 최고 연 3.3% 금리 주는 정기예금

신한은행이 11번가와 손잡고 최고 연 3.3% 금리를 주는 정기예금 상품이다. 만기(3개월)까지 예금을 유지하면 기본금리로 연 0.8%를 적용한다. 신한은행 오픈뱅킹 서비스에 가입하면 우대금리 연 0.3%포인트를 더해준다. 여기에 11번가 신한카드 이용실적(11만원)을 채우면 연 2.2%포인트를 얹어주는 식이다. 저축은 최소 50만원에서 최고 300만원까지 할 수 있다. 1인 1계좌씩 선착순으로 총 10만좌까지 가입할 수 있다. 11번가 올 프라임을 첫 정기 결제한 고객은 첫 결제 금액만큼 SK페이포인트 적립 혜택도 받을 수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