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더 - 아이스 쿨넥 티셔츠·데님 팬츠
아이더 '쿨 가이'…출퇴근길 땀날 틈 없네

‘반바지보다 격 있게, 청바지보다 시원하게.’

남성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여름마다 할 법한 고민이다. 집 밖에 나가는 순간 흐르기 시작하는 땀과 사투를 벌여야 하는 계절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기업들은 ‘쿨비즈룩’을 권장하고 있지만 격식과 캐주얼의 중간 지점을 찾는 것은 여전히 어려운 일. 이런 고민을 안고 있는 직장인을 겨냥해 아웃도어 브랜드들은 기능성 소재를 활용한 시원한 여름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평소 아웃도어 활동은 물론 출퇴근 복장으로도 손색이 없어 모든 연령대에서 인기다.

머리부터 시원한 ‘아이스 쿨넥’

아이더 '쿨 가이'…출퇴근길 땀날 틈 없네

5월 초 서울 평균 기온은 8년 만에 최고를 기록했다. 폭염도 예고돼 있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는 매일 편하게 입기 좋은 폴로 티셔츠, 데님 팬츠에 아이더만의 강력한 냉감 기술을 적용한 제품을 내놨다. 아이스 쿨넥 폴로 티셔츠 ‘벤트’와 ‘찰스’, 아이스 데님 팬츠 ‘텔포드’와 아이스 에어데님 ‘조셉’ 등이다.

폴로 티셔츠의 목 뒤쪽 부분은 신체 온도를 좌우하는 포인트다. 아이스 쿨넥 폴로 티셔츠는 고기능성 쿨 터치 소재인 ‘아이스 티 넥’을 적용했다. 폴리에틸렌의 냉감 터치 원리를 이용해 목 뒷부분이 차가운 금속 표면에 닿은 것처럼 느껴진다. 열전도성이 좋은 폴리에틸렌 소재가 몸의 온도를 섬유로 빠르게 이동시켜 시원하게 해준다.

아이더의 아이스 쿨넥 폴로 티셔츠 벤트는 지난해 인기가 좋았던 아이스 폴로 티셔츠를 개선한 제품이다. 아이스 티 넥이 칼라 안쪽에 적용돼 옷깃에 피부가 닿을 때마다 머리부터 시원해지는 느낌을 준다. 몸통 부위에는 습기를 빠르게 제거하고 건조하는 기능이 뛰어난 ‘필드 센서’를 적용했다. 고기능성 다중 구조의 니트 소재로 냉감 효과를 극대화한다. 땀으로 인해 냄새나기 쉬운 암홀 부위에는 항균·소취 기능을 갖춘 데오드란트 테이프를 댔다. 단추 여밈 부분에는 깔끔한 레터링과 배색으로 포인트를 줬다. 색상은 그레이, 베이지, 네이비, 레드, 화이트, 블랙 여섯 가지다. 가격은 9만5000원.

찰스는 소매 끝부분에 넓은 스트라이프 패턴 디자인을 적용한 아이스 쿨넥 폴로 티셔츠다. 기본 폴로 티셔츠처럼 보이지만 목 안쪽으로 아이스 티 넥이 있어 입는 순간부터 시원하다. 캐주얼룩부터 세미 캐주얼룩까지 믹스매치하기 좋은 디자인이다. 여성용에는 소매와 밑단에 스트라이프 스웨터 패치를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남성용은 화이트, 그레이, 옐로 등으로 각 9만9000원이다. 여성 제품은 토마토, 블랙, 카키 세 가지 색상으로 각 8만9000원이다.

여름 청바지를 ‘쿨’하게

아이더 '쿨 가이'…출퇴근길 땀날 틈 없네

데님 팬츠는 사계절 사랑받는 아이템이다. 아이더는 ‘여름 청바지는 덥다’는 편견을 깨고 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도록 데님에 냉감 기술을 적용했다. 아이스 데님 팬츠 텔포드는 시원한 청량감과 쾌적한 통기성이 돋보이는 냉감 청바지다. 덥고 습한 여름 날씨에 최적화했다.

청바지 안쪽에 프린트된 ‘버추얼 아이스 큐브’가 땀과 수분에 반응해 지속적으로 시원한 느낌을 준다. 땀 흡수가 빠르고 항균 기능을 갖춘 에어로 실버 소재를 사용했다. 신축성이 좋은 데님라이크 소재로 움직임이 많아도 긴 시간 편안하게 입을 수 있다. 색상은 인디고와 블랙 두 가지로 남성용은 각 12만9000원이다. 여성용은 11만9000원.

아이스 에어데님 조셉은 아이더만의 후가공 기능성 냉감 소재인 ‘아이스티(ICE-T)’와 아이더가 독점 개발한 메시 데님 소재를 적용한 냉감 청바지다. 바람이 잘 통하는 소재로 시원하다. 바지 안쪽에 프린트된 ‘버추얼 아이스 큐브’가 땀과 수분에 반응해 땀이 날수록 피부 온도를 시원하게 떨어뜨린다.

청바지 본연의 멋스러움을 부각한 자연스러운 워싱도 특징이다. 여유로운 스트레이트 핏으로 편안하게 입기 좋다. 남성용은 인디고, 아이스 블루, 블랙 세 가지 색상이 있다. 여성용은 다크 블루와 인디고 두 가지다. 가격은 각 12만9000원.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