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엔젤맘스케어' 서비스
"앱으로 엄마 건강·아이 성장 함께 챙기세요"

동양생명은 스마트폰 앱으로 엄마와 아이의 건강관리를 돕는 맞춤형 건강관리 프로그램 ‘엔젤맘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앱을 이용하면 산모는 임신 주수에 따른 태아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체중 관리는 물론 걷기 목표 설정과 분석 기능도 활용이 가능하다. 여러 상황에 맞게 제작된 홈트레이닝 영상을 보고 적정 체중 관리에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

출산을 하고 나서는 각종 육아정보를 받는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자녀의 예방접종 현황과 키·몸무게 등 성장관리, 해열제 복용 기록관리 등도 가능하기 때문에 자녀가 건강하게 성장하고 있는지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다”고 말했다. 엔젤맘스케어는 성장과 발육에 도움이 되는 성장 마사지, 성장 운동 프로그램을 알려주기도 한다. 학습성향검사와 심리케어 상담, 성조숙증 위험도 상담 기능도 지원한다.

부모들은 자녀가 아팠을 때 질환별 전문병원을 알아보고 예약도 할 수 있다. 간호사, 운동처방사 등 각 분야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자녀들의 질병 관리가 가능하다는 게 동양생명의 설명이다. 중대 질환을 앓을 경우 병원 간 앰뷸런스 이송서비스 신청도 가능하다. 서울 지역의 3차 병원에서 첫 진료 또는 입원·퇴원 시에 앱으로 간호사 진료 동행 서비스 기능도 갖고 있다.

엔젤맘스케어는 수호천사 꿈나무 자녀사랑 보험과 수호천사 내가 만드는 우리 아이 보험 가입자 전용 서비스다. 이들 보험에 가입하고 엔젤맘스 케어를 이용하겠다고 동의하면 계약 성립 이후 설치 안내 메시지가 전송받는다. 최대 3년간 이용할 수 있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엔절맘스케어는 보장뿐만 아니라 출산과 양육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전달해 보험의 가치를 체험할 수 있는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첨단 기술을 활용한 헬스케어 상품을 다양하게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서 기자 cosm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