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춘천시가 외식업 로컬푸드 사용인증 음식점 브랜드인 '봄愛(애)취愛(애)' 1호점으로 농민한우를 선정했다.

이에 따라 춘천시는 22일 오후 농민한우 신북점에서 현판식을 했다.

춘천시 로컬푸드 사용인증 1호 음식점 '농민한우' 선정

봄애취애 사용 인증은 로컬푸드 사용량이 50% 이상인 업소가 대상이다.

농민한우는 현재 신북점, 우두점 두 곳을 운영 중이다.

농가들과 계약 재배를 통해 매장 내 음식 90%를 춘천지역 로컬푸드로 사용하고 있다.

앞서 춘천시는 외식업 로컬푸드 사용 용역에 따라 인증업체 선정 기준안을 마련했다.

이후 춘천시는 한 달간 공모를 진행, 4곳 업소에 대한 현장 평가 등을 거쳐왔다.

농민한우에는 인증지정서, 현판 제작과 온·오프라인 홍보 등을 지원한다.

해당 업소는 연 1회 이상 모니터링 관리를 받고, 재인증 심사를 거치는 등 철저한 관리를 받게 된다.

용해중 안심농식품과장은 "앞으로 춘천의 로컬푸드 대표 브랜드 봄애취애를 알리고, 로컬푸드 공급확대를 통해 지역 농가 농산물 사용을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