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농특산물 1억원어치 지원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왼쪽부터)와 윤순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 김용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이 자원봉사자 격려물품 지원 협약식을 했다.  /유진그룹 제공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왼쪽부터)와 윤순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 김용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이 자원봉사자 격려물품 지원 협약식을 했다. /유진그룹 제공

유진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자원봉사자를 격려하기 위한 농특산물 지원에 나섰다.

유진그룹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하는 자원봉사자를 격려하고 피해 농가를 돕는 차원에서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에 국산 농특산물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유진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묵묵히 헌신하는 자원봉사자가 늘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그룹 차원에서 돕기로 했다”고 전했다.

자원봉사자 격려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고려해 국산 농특산물로 정했다. 특히 확진자가 많아 피해가 컸던 경북 지역을 위해 경상북도 농특산물 쇼핑몰 ‘사이소’를 통해 총 1억원 상당의 농특산물 및 가공식품 7520세트를 구매했다.

지원 대상은 방역소독, 공공장소 검역 지원, 상담, 격리자 지원, 마스크 제작, 공적마스크 판매 지원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봉사자다. 자원봉사자 1인당 국산 농특산물 1세트를 다음달 중순까지 증정할 예정이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