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최대 100만원" 신한카드, 포인트 강화 프리미엄카드 출시

신한카드는 모든 가맹점에서 사용금액의 1% 이상에 해당하는 고객 포인트를 월 최대 100만포인트까지 제공하는 '신한 클래식에스카드'를 21일 출시했다.

클래식에스카드는 전월 사용 실적과 무관하게 전 가맹점에서 사용금액의 1%를 마이신한포인트로 적립해주고, 전월 일시불·할부 실적이 300만원 이상이면 사용금액의 0.5%를 추가로 적립해 준다.

해외나 면세점(롯데·신라·신세계)에서 사용하면 2%가 추가로 쌓인다.

신용카드 포인트 적립 총량은 월 10만포인트 이내가 일반적이지만 클래식에스카드의 적립 한도는 월 100만포인트다.

현금으로 되돌려 받을 경우 100만원에 해당한다.

공항 라운지 이용 서비스 '더 라운지 멤버스'가 적용돼 전 세계 1천여개 공항에서 동반 1인까지 이용할 수 있다.

연회비는 비자와 마스터 연계 카드는 각 10만원, 국내 전용은 9만7천원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