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손해보험)

(사진=KB손해보험)

KB손해보험은 현대자동차 및 기아자동차와 제휴해 UBI보험(운전습관연계보험, Usage-Based Insurance)의 일종인 '커넥티드카안전운전할인' 자동차보험 특별약관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커넥티드카안전운전할인 특약은 오는 25일 자로 보험시기가 도래하는 현대차(98,000 +0.82%)의 블루링크서비스, 기아차(34,250 +6.70%)의 UVO서비스 및 제네시스의 제네시스커넥티드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이 가입할 수 있다.

특약 가입을 통해 최근 90일 간 운행한 주행거리가 1000km 이상이면서 안전운전점수가 70점 이상이면 10%의 보험료 할인혜택이 주어진다.

김민기 KB손해보험 자동차보험부문장은 "현대차기아차와의 제휴로 공동 마케팅을 통해 더 많은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됨으로써 상호 윈윈(Win-Win)할 수 있는 성장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대내외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데이터 연계 및 기술 융합으로 비즈니스 모델의 디지털 전환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