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5600억 규모 캥거루 본드 발행

수출입은행은 호주 시장에서 7억 호주 달러(미화 4억6000만달러·5600억원) 규모의 캥거루 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만기 3년의 변동 금리채(5억 호주달러)와 고정 금리채(2억 호주달러)가 동시에 발행됐다. 변동 금리채 금리는 BBSW(Bank Bill Swap Rate·호주 채권시장 기준금리)에 1.07%를 더한 수준이며, 고정 금리채 발행 금리는 1.311%다.

수은은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한 이후 아시아계 기관이 캥거루 본드 발행에 성공한 것은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