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판 대란 KFC '닭껍질튀김', 정식메뉴로 전국 출시

KFC가 지난해 한정 출시해 전국에서 화제가 됐던 닭 특수부위 ‘닭껍질튀김’을 20일 정규 메뉴로 출시했다.

닭껍질튀김은 닭가슴살 부위의 껍질만 떼어내 튀긴 것으로 바삭한 식감과 쫄깃하고 짭짤한 맛이 특징이다. 살사소스가 함께 제공돼 느끼한 맛을 잡아준다는 평가를 받았다. KFC의 한정 메뉴가 인기를 끌면서 지난해 유사한 닭껍질 요리들이 여러 브랜드에서 잇따라 출시되기도 했다.

KFC닭껍질튀김은 전국 KFC 매장에서 주문할 수 있고, KFC앱과 배달전문앱 등에서도 판매한다.

KFC관계자는 "일부 매장이나 기간 한정 선보였던 닭껍질튀김을 정식 메뉴로 출시해달라는 요청이 많았다"며 "닭 특수부위 시리즈 메뉴를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