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펀드서비스는 계열사 우리자산운용에 대한 사무관리 업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계열 자산운용사와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겠다는 전략이다.

우리펀드서비스는 고객이 운용하는 자산에 대한 펀드 회계 및 기준가격 산출 등 사무관리를 담당하는 우리금융그룹의 자회사다. 사무관리 수탁액은 110조원을 기록했다. 최근 반년간 데이터 이관 작업을 마무리했다. 지난 2월 고영배 대표 취임 후 수기 관리 업무를 줄이면서 검증 가능한 시스템을 전사적으로 구축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오는 9월부터는 또 다른 계열사인 우리글로벌자산운용의 사무관리 서비스도 시작할 예정이다.

정소람 기자 r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