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파주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공공건축물 조기 착공을 적극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지역 경제 활성화'…파주시 공공 건축 조기 착공

파주시는 운정신도시 개발 등에 따라 인구증가와 도시 가속화로 증가하는 행정수요를 해결하고 시민의 편의 증진을 위해 2016년부터 노후청사 건립 계획을 바탕으로 청사 및 공공건축물의 건립을 본격 추진 중이다.

현재 실시설계 등이 단계별로 추진 중이며 올해 착공 예정인 사업은 13개 현장(사업비 1천494억원)이다.

공공건축물 건립 추진 현황은 ▲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5곳(신·증축 283억원) ▲ 운정보건지소 신축(317억원) ▲ 운정다누리복지관 등 복지시설 2곳(신·증축 463억원) ▲ 운정유비파크 어린이문화체험공간 조성(42억원) 등이다.

파주시는 공공건축물과 민간건축물에 대한 건축 허가 또는 아파트 등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 처리 시 허가조건에 자재, 장비 등을 파주지역 업체로 적극 이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파주시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지원 조례'에도 지역 중장비와 자재 등을 우선 사용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