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세관 FTA 컨설팅 대상 중소수출기업 69개사 선정

부산본부세관 'YES FTA 컨설팅 사업' 대상 중소 수출기업 69개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YES FTA 컨설팅 사업'은 FTA 활용 실익이 있는 최초 수출 예정기업이나 유망수출 기업 등을 대상으로 수출입 통관과 FTA 원산지 검증까지 전문 컨설팅을 제공하는 중소기업 지원사업이다.

올해는 2월 10일부터 28일까지 93개 기업이 신청해 심사가 이뤄졌다.

그 결과 최초 수출과 수출 초보 및 거래선 확대 FTA 활용지원 부문 17개사와 원산지 검증 대응 부문 52개사가 선정됐다.

부산세관은 2011년부터 매년 이 사업을 시행해 최근 5년간 총 661개 기업을 선정해 지원했다.

부산세관은 이번에 선정되지 못한 기업에도 '찾아가는 FTA상담센터'를 통해 세관전문가 및 공익관세사 상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제영광 세관장은 "오는 4월 원산지 검증을 강화하는 내용의 인도 관세법 개정에 따라 원산지 검증 수요가 더욱 늘어날 것"이라며 "이번 컨설팅 사업을 통해 전문 인력이 부족한 중소 수출기업의 원산지 검증 대응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